공포
2017.06.19 08:58

중세의 돌팔이 의사

조회 수 2583 추천 0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어느 날, 레바논 산악 지대에 있는 무나이트라의 프랑크(유럽)인 통치자가 나의 숙부이신 샤이자르의 에미르 술탄에게 위중한 환자 몇몇을 돌봐 줄 의사를 보내 달라는 편지를 보냈다. 숙부께서는 그리스도교 신자 중에서 타비트라는 의사 한 명을 뽑아 보냈다. 그런데 그는 며칠만에 돌아왔다. 우리는 그가 무슨 수로 그리 빨리 환자들을 치료했는지 궁금하여 앞다투어 그에게 물었다. 


타비트의 대답은 이러했다. "그들은 다리가 곪아 들어간 기사 한 명과 결핵을 앓아 쇠약해진 한 여인을 나에게 데리고 왔습니다. 나는 그 기사에게 고약을 붙였습니다. 종기가 벌어지면서 차츰 낫도록 하기 위해서였지요. 여인에게는 열을 내리게 하는 식사 요법을 처방했습니다. 그런데 프랑크인 의사가 와서 말했습니다. " 이 자는 환자들을 고치는 법을 모르오!" 그리고는 기사에게 이렇게 물었습니다. "어느 쪽을 택하겠소? 한쪽 다리만으로 살아 남는 길을 택하겠소, 아니면 양쪽 다리를 다 가진 채 죽겠소?" 환자는 한쪽 다리로나마 살고 싶다고 대답했습니다. 그러자 의사가 명했습니다. "그렇다면 건장한 기사 한 명에게 잘 갈아둔 도끼를 가져 오라 이르시오." 곧 도끼를 들고 기사가 왔습니다. 프랑크인 의사는 나무 작업대 위에 다리를 올려 놓게 한 뒤 새로 온 기사에게 말했습니다. "깨끗하게 잘리게 잘 내려치시오!" 내 눈앞에서 그 자가 다리를 내리쳤습니다. 그런데 다리가 완전히 절단되지 않자 다시 내리치는 것이었습니다. 다리의 골수가 사방으로 튀었고 결국 환자는 즉사하고 말았습니다. 


이번에는 폐병에 걸린 여인을 진찰한 프랑크인 의사가 이렇게 말했습니다. "이 여인의 머릿속에 악마가 들어앉아서 이 여인과 사랑에 빠졌소. 우선 머리카락을 자르시오!" 사람들이 여인의 머리카락을 잘랐습니다. 그리고 여인은 악마를 퇴치한다는 마늘과 겨자를 먹기 시작했는데 결국 증세를 더 악화시키는 결과만 낳았습니다. "악마가 머릿속에서 나오지 않아서요." 그들의 의사가 큰소리쳤습니다. 그는 면도칼을 집어들고 여인의 머리 위에 십자가를 그은 다음, 두개골이 드러나게 하더니 그 위를 소금으로 마구 문지르는 것이었습니다. 결국 여인도 그 자리에서 죽고 말았습니다. 그래서 제가 물었습니다. "이제 더 이상 내가 필요없겠지요?" 그들이 그렇다고 대답했습니다. 그래서 저는 프랑크인 의사들에 대해 몰랐던 여러 가지를 알게 된 뒤 돌아온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공지 공포 성인공포 게시판 등업신청 방법 변경 안내 10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5.19 19274 0
26138 공포 침대에서 부패한 채 발견된 어떤 여성 1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470 0
26137 공포 약물 알레르기로 인해 얼굴이 심각하게 변해버린 여성 1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336 0
26136 사건사고 지하철에서 대놓고 치마속을 촬영하는 변태새끼의 영상 2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477 0
26135 공포 복통으로 병원을 찾았더니 여성의 생식기관이 발견된 남성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450 0
26134 공포 문어발 아기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295 0
26133 사건사고 스마트폰 충전기가 폭발해서 손가락 4개 절단 7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293 0
26132 공포 머리 빗질 증후군에 걸린 소녀 2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347 0
26131 공포 동굴벽을 라이트로 비춰보니 2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383 0
26130 공포 강간범의 성기를 잘라 증거물로 제출한 여성 1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967 0
26129 공포 지붕위를 봤더니 무서운 광경이 벌어지고 있었다 1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392 0
26128 공포 80만원짜리 젖꼭지 2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460 0
26127 공포 성형수술한 사람이 녹음한 의사들의 잡담 2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305 0
26126 공포 14세 이하 소녀들의 임신 사유 5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370 0
26125 미스테리 '사람 치아' 가진 희귀 물고기 발견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173 0
26124 공포 개 피부에 'I LOVE YOU' 실로 새겨…여친에게 엽기 선물 4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233 0
26123 사건사고 세르비아 40대 여성 건물 4층서 투신영상 '충격'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283 0
26122 미스테리 정말 신기한 우단벌레 1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267 0
26121 공포 나홀로집에2 비둘기아줌마 현실판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245 0
26120 공포 공포의 동시 2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215 0
26119 사건사고 폼페이 화석화 된 생명들 3 new title: 갓스나여고생 2017.08.21 250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307 Next
/ 13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