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909 추천 1 댓글 23

http://i.imgur.com/srmgx08.jpg


중국의 한 조용한 시골마을이 원숭이 600여 마리에게 점령 당했다.

13년 전 중국 쓰촨(四川)성의 판즈화(攀枝花) 런허취(仁和区)의 한 촌락은 산에 사는 원숭이들을 데려다 ‘원숭이 마을’이라는 야심찬 관광도시 설립 계획을 세웠다.

광명망(光明网)에 따르면, 이 마을 사람들은 2003년 10월 중순부터 산 원숭이 73 마리를 마을로 유인하는데 성공한다. 현지 사업가 저우정꾸이(周正贵)는 판즈화바오딩(攀枝花宝鼎)생태관광 회사를 설립하고 관광자원 개발에 착수했다. 몇 년 후 마을에는 원시림 탐험구역 및 야생 원숭이 관광지가 세워졌다. 관광사업의 핵심인 원숭이를 위한 사육과 관리에도 힘을 쏟았다.

이후 조용했던 시골마을은 주말이나 공휴일이면 몰려오는 외지 관광객들로 북적였다. 하루에 1000명 이상의 관광객들이 원숭이 마을을 찾으며 관광사업은 황금기를 맞았다. 마을 사람들은 관광객들에게 원숭이 먹이인 구운 옥수수, 감자 등을 팔아 꽤 짭짤한 수입을 얻었다. 또한 원숭이 사육 및 관리를 담당하는 바오딩관광회사는 현지 젊은이들에게 대량의 일자리를 제공했다. 이곳에 취업한 젊은이들은 외지보다도 넉넉한 수입으로 여유로운 생활을 누렸다. 최고 성수기였던 2011년~2014년 사이 자동차와 집을 사는 마을사람들도 늘어나 마을은 어느 때 보다 생동감이 넘쳤다.
  


http://i.imgur.com/IKcqRwZ.jpg


그러나 2014년 원숭이를 관리해왔던 바오딩관광회사 사장이 갑작스레 세상을 떠났고, 회사는 경영위기를 맞았다. 이 여파로 회사는 원숭이 관리에 손을 뗐고, 급기야 지난달 중순 문을 닫았다. 관광객 수도 급감했으며, 그나마 찾아오는 관광객들은 입장권 없이도 원숭이 마을 진입이 가능해졌다.

불상사는 이때부터 시작됐다. 원숭이들은 왕성한 번식력으로 그 수가 600마리를 훌쩍 넘어섰다. 마을은 경비 부족으로 원숭이에게 사료를 줄 수도 없고,관리할 여력이 사라졌지만, 600여 마리의 원숭이들은 이미 인공사료에 길들여진 상태였다.

급기야 원숭이 무리들은 마을 사람들의 식량과 과일을 훔쳐 먹기 시작했다. 마을 주민들의 집을 파괴하고, 사람까지 해칠 지경에 이르렀다. 산으로 다시 쫓고 싶어도 마을생활에 길들여진 원숭이들은 떠날 생각을 하지 않는다.

한때 마을 사람들에게 부귀를 가져다 주었던 원숭이들은 현재 마을을 장악하고, 사람들을 해치며 온갖 행패를 저지르고 있다. 이제 마을주민들에게 원숭이는 가장 끔찍하고 공포스런 골칫거리가 되었다.




원숭이 관리하다가 개체수 관리못해서 좃됨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2321 세상에서 가장 뚱뚱한 어린이…10살에 무려 192kg 43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6.30 3155 0
2320 길가는 여자 옷 속에 대변 넣고 도망간 엽기남…경찰 "제보 당부" 50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6.30 3873 0
2319 “우리는 유럽!”…英병원 의사들, 반브렉시트 사진 화제 7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6.30 1082 0
» 원숭이로 흥한 중국마을, 원숭이에 점령 당해…왜? 23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6.30 1909 1
2317 오바마 "힐러리 지지" 선언…힐러리 "세상을 얻었다" 8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6.11 859 0
2316 사람들이 가장 혐오스러워 하는 색깔은 ‘이것’ 17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6.11 2146 0
2315 야산에 뱀 900마리 방생한 女, 이유 알고보니… 13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6.11 2133 0
2314 휴대폰 음성인식기능으로 호흡 멈춘 딸 아이 살린 엄마 10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6.08 1546 0
2313 중국의 수련생 탄생 18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6.08 1707 0
2312 식량위기 대비한 '세계 최대 수직 농장' 오픈 9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6.08 1137 0
2311 중동의 높이 경쟁? 두바이 928m 빌딩설계… 9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6.08 931 0
2310 전기 없이도 주변을 시원하게 할 수 있는 에코 쿨러 16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6.08 1464 0
2309 내 안에 너 있다 4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6.08 648 0
2308 남극에서 지구상 최대 조류 화석 발견 5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5.30 1547 0
2307 출산 10개월만에 식스팩 복근 만든 여성…"엄마 맞아?" 8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5.30 1742 1
2306 특이점이 온 IS 9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5.30 1618 0
2305 배고픔 못 이겨 과자 훔친 3살 아이는 어떤 처벌을 받아야 할까? 9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5.30 1259 0
2304 학비 부담에 '슈가 대디' 찾는 美 여대생들 급증 9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5.30 1021 0
2303 뉴욕 힙합 공연장서 총기 난사…1명 사망·3명 부상 5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5.29 495 0
2302 독일 고등학교 졸업 파티서 선보인 스트리퍼 랩 댄스 논란 16 title: 심카츄수련생 2016.05.29 1778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17 Next
/ 117